top of page
  • 작성자 사진마사지플랜

입문용 마사지 추천 top.3 알아보기!

최종 수정일: 2023년 8월 18일


안녕하세요. 마사지플랜입니다.

오늘은 입문용 마사지 추천해드리고자

이렇게 포스팅을 작성하려고 합니다.

마사지를 처음 접하시는 분들이 계실텐데요.

마사지 종류가 많은 만큼 어떤 마사지를 먼저

받을지, 자신에게는 어떤 마사지가 맞을지

잘 모르시는 분들을 위해 알려드릴게요!

지금부터 함께 알아볼까요?


입문용 마사지
입문용 마사지

< 입문용 마사지 추천 >


먼저 입문용 마사지 추천

TOP. 3->TOP. 2->TOP. 1

순으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TOP. 3 바로 스웨디시마사지입니다.


스웨디시마사지는 스웨덴 마사지로 오일을 도포하여

습식마사지에 속하며, 세계 5대 마사지입니다.

타이마사지나 중국마사지처럼 압이 센 마사지가

아니기 때문에 마사지를 처음 경험하시는 분들이

받아보시기에 좋은 마사지입니다. 마사지을 지속적으로

받아오신분들도 꾸준히 찾아주시는 인기 좋은

마사지 종류 중에 하나라고 할 수 있습니다.


혈자리를 눌러줌으로써 림프혈과 림프절을

움직여주게 되고, 노폐물 제거와 혈액의

순환 그리고 피부미용에도 탁원한 효과를

보여줍니다. 스트레스를 완화시키는데

제격이며, 생리불순 때문에 힘드셨던 여성분들이나

앉아서 근무를 하는 직장인분 등 남녀노소

즐기기 좋은 마사지라고 할 수 있습니다.

평소 마사지에 대한 거부감이 들었던 분들도

친숙해지기 쉽기 때문에 3위로 선정되었다고 합니다.


마사지 추천
마사지 추천

다음으로는 TOP. 2 로미로미마사지입니다.


스웨디시마사지와 비슷하게 오일을 바르고

진행되는 마사지 기법입니다. 스웨디시가 혈자리를

눌러 자극시켜주는 마사지라면 로미로미마사지는

주로 근육을 자극시켜 풀어주는 마사지입니다.


눌러주기보다는 부드럽게 문지른다는 말이

맞을 정도로 압이 약한 마사지이기 때문에

입문용으로 추천 드리게 되었습니다. 아무래도

처음 마사지를 경험하게 되는 분들은 몸이

쑤시거나 근육이 뭉치게 되어 마사지를 찾게

되는 비율이 가장 높은데 이렇게 근육이

많이 뭉쳐있는 분들의 경우 압이 센 마사지를

받게 되면 오히려 몸살을 앓게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부드러운 손길로 진행되는 마사지이다보니,

잠도 잘 오게 되고 불면증처럼 잠을 잘 이루지

못하는 분들도 효과를 보실 수 있는 마사지입니다.

뭉친 근육을 풀고싶다하지만 아픈건 싫다

하시는 분들에게는 로미로미마사지가 제격입니다.


마사지 기법
마사지 기법

TOP. 1은 바로 아로마마사지입니다.


누구나 한번쯤 들어봤을 마사지인데요.

입문자 마사지 추천으로 왜 1위로 뽑혔을까요?

그 이유는 바로 내 취향대로 에센셜 오일을

선택할 수 있는 장점을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현대사회에 스트레스 없는 사람은

없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정도로

스트레스가 당연시 되는 사회 분위기가

되어버렸는데요. 이러한 스트레스에는

명상도 좋지만 더 좋은게 바로 아로마 테라피라고

할 수 있습니다. 게다가 효능별로 오일을

선택해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아직까지는

마사지 중 가장 인기 좋은 마사지라고 할 수 있습니다.


스웨디시마사지와 로미로미마사지도

넓게 보면 아로마마사지의 범주 안에 들어있습니다.

간단히 설명드리자면 가장 널리쓰이는 라벤더 오일은

처음 입문용으로도 추천드리고 있는데 몸과 마음을

이완시키고 스트레스와 불안증세를

완화 시킬 수 있는 효능이 있기 때문입니다.


라벤더 오일
라벤더 오일

오늘 이렇게 입문용 마사지 추천에 대해서

알아보았는데요. 어디까지나 추천해드린 것

뿐이니, 마사지를 직접 경험해보면서

자신에게 맞는 마사지를 찾으시길 바라겠습니다.


제공해드린 정보가 도움이 되시길 바라며, 저는 이만 마치겠습니다.

다음에도 더 유익하고 재미있는 주제를 들고 돌아오겠습니다!

끝까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Comments


bottom of page